샹송(프랑스)

Ma France / Chahla

빠리네로 2013. 10. 6. 21:42

 

 

 

Chahla O가 본명인 샬라(Chahla)는 튀니지 출신으로 팝, 펑크 뮤직, 오리엔탈 음악,

엘렉트로 음악의 영향을 받은 프랑스 가수로 1986년 12월 5일 프랑스 쌩 쥘리앙에서 태어났다.

 

부모가 튀니지 사람인 가정에서 프랑스에서 태어난 그녀는 8명의 자녀 중에 7번 째다.

 

16살이었던1998년 부터 음악의 길로 더욱 들어서서 Pascal Revial이 연출한 뮤지컬 코미디 Salammbô의

캐스팅이 있었을 때 눈에 띠게 되고 리옹에서 타이틀 롤은 맡게 된다.

2001년에는 Rock Line Opéra에 입단하여 2년 가까이 리옹에서 공연한다.

 

2003년에 솔로 프로젝트를 착수하고 첫 번째 싱글인 "Tout le monde"를 불렀고  리옹 지역에서

큰 인기를 얻고 바로 1집 앨범 <Electrophonk>를 발매하고 역시 리옹과 그 지역에서

크게 인기를 얻게 된다.

2006년부터 샬라는 "시민의 시"정신으로 새로운 과정을 시작하는데 즉, 언제나 노래에 에너지가

넘쳤지만 거기에 더해서 중요한 의미들을 가사에 부여하는 것이었고, 이를 특히 반영한 노래

"Lettres à Marianne"은 외국인 출신의 프랑스인으로서

자신의 나라 프랑스와의 독특한 관계를 설명하는 것이었다. 

 

2009년에는 유명 자동차 메이커 아우디와 MySpace 사이트가 주최한 "Audi Talents Awards" 콩쿠르

음악 부분 1차 세션에서 네티즌들은 그녀에게 만장일치로 투표를 했다.

 

소개하는 노래 "Ma France"는 동명 타이틀의 새로운 앨범 EP에 수록된 곡으로

사랑, 문제 제기와 정체성 찾기 사이에서 입양되어 온 나라와 연결된 관계를 부드럽게 노래하고 있다.

 

 

 

Ma France

Damdam damdam damdam ...

Je me souviens de mon enfance
Maman disait qu’un jour on irait
Je me souviens de cette joie immense
C’était une fête qu’on attendait

On en parlait dans tout le voisinage
On parlait de nous comme on parle de roi
Je m’voyais princesse dans des châteaux immenses
Papa nous attendait déjà là-bas

Douce oh ma douce France
Tu es belle dans mon miroir
Dis-moi oh ma douce France
Si tu m’aimes autant que moi

Dans ta sagesse immense
M’aimeras-tu comme tes enfants même
Si ma peau garde les traces
De tes amours, de tes amants

Je me souviens quelque part en province
Au lycée Camus moi j’apprenais la vie
Avec Camille, Paulo et Florence
Mais il y avait aussi Marine

Elle parlait d’une France dont le cœur est en panne
Et parfois Marianne la croyait aussi
Même si Marine n’a pas changé d’avis
Marianne est devenue ma meilleure amie

Douce oh ma douce France
Tu es belle dans mon miroir
Dis-moi oh ma douce France
Si tu m’aimes autant que moi

Dans ta sagesse immense
M’aimeras-tu comme tes enfants même
Si ma peau garde les traces
De tes amours, de tes amants

Je t’aime ma douce France
De Montmartre à Notre-Dame
Si tes Lumières sont mes repères
C’est la Bastille que je préfère

Dis-moi ma douce France
M’aimeras-tu comme tes enfants même
Si mon accent garde les traces
De tes amours, de tes amants

'샹송(프랑스)' 카테고리의 다른 글

Gamine / Zaz  (0) 2013.10.09
Game Over / Vitaa ft. Maître Gims  (0) 2013.10.06
Tom / Helena Noguerra  (0) 2013.09.30
La joie de vivre / Jacques Higelin  (0) 2013.09.28
Villa Rosa / Da Silva  (0) 2013.09.25